2012.10.21 18:06

환상의 세레머니

조회 수 1708 추천 수 0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정말 즐겁고 행복한 하루였읍니다. 한강 물결은 잔잔하고 요트는 한가롭게 물살을 가르고 아이들은 하늘 높이 연을 날리고 있었습니다. 윤재승집사님은 연을 날리는 아이보다 더 천진한 울음으로 모두의 배꼽을 한강 물 속에 빠뜨렸네요. 정말 오늘의 하이라이트입니다. 골을 넣어서 근육질의 몸매를 자랑하는 세레머니는 보여주지 못했지만, 7년만의 우승으로 감격의 눈물은 오늘의 최고로 즐거운 세세머니였습니다. 정말 즐겁고 행복한  하루였습니다.
  • ?
    파란바람 2012.10.22 16:29
    너무 웃어서 머리가 아플 지경이었어요.^^
  • ?
    성문밖스포츠 2012.10.22 22:41
    그게 웃음이 나와요 난 정말 검격해서 눈물이 나온건데...

Title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11 힘든 한주가 지나갑니다 2 이경 2009.09.18 1578
910 힐링 평화콘서트를 소개합니다. 고성기 2012.12.05 1729
909 희영언니가 깨어났어요 4 이경 2009.01.08 1660
908 희영언니 1주기 추도예배 안내입니다. 1 이경 2010.03.02 2237
907 흙이니 흙으로 돌아가라 file 고성기 2012.07.03 2118
906 흐드러지게 펴부렀습니다. 1 file 고성기 2010.04.09 1801
905 휴일 후에 피곤하신가요? 8 손은정 2008.05.06 2387
904 효순씨, 윤경씨 노동자로 만나다 4 이경 2009.05.18 1515
903 횡성군 여성농민회에서 무농약 딸기쨈을 판매합니다.(김병선조합원) 1 다람쥐회 2008.06.09 2684
902 활짝 웃는 그녀 5 file 못난이 2009.02.03 1542
» 환상의 세레머니 2 한산석 2012.10.21 1708
900 화려한 휴가 1 못난이 2009.08.10 1492
899 홍콩에 잘 다녀왔습니다. 4 미리내 2008.05.08 2198
898 홍콩 가기 전날의 이러저러한 생각들... 3 미리내 2008.05.02 2398
897 호박씨 깠어요 ^^* 6 file 못난이 2008.03.12 2810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61 Next ›
/ 61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