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07.08 12:17

수술대 아래서

조회 수 1440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어제 새벽 갑작스런 복통으로 잠에서 깼다.
참기 힘겨운 고통은 끊임없이 계속되었다.
아침에 몸을 이끌고 찾아간 동네의원에서 소견서를 가지고
큰병원에 가보란다. 맹장염 일 수 있다고...
이래저래 택시타고 세번째 병원에서야 수술을 받게되었다.
은경씨는 놀란 가슴이지만
애써 위로해 주고 ...

검사 마치고 수술대 위에 누웠다.
전신마취 들어가기까지는 그리 긴 시간이 필요치 않았다.
그짧은 시간 머리 속에 스치고 지나가는 사람들은
이런 수술대에 누웠던 사랑하는 이들이었다.
이심전심, 역지사지라 했던가 측은지심이라 했던가
인생의 골이 하나하나 깊어질 수록 만나는 이들의
깊은 삶이 다가온다.

아픔없이 눈물없이 살아가는 인생은 없을 터
부디 사랑하는이들의
그 아픔과 눈물이 깊지않고 길지않게 끝나기를 기도해 본다.

오늘도 어제처럼 해가 떴다.

  • ?
    파란바람 2012.07.09 01:32
    더운 여름에 수술자리가 잘 아물고 빨리 회복하시기를 기도드려요~~

Title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76 3. 1 경순 2012.07.31 1466
775 2 2 경순 2012.07.30 1484
774 삼인삼색-1 2 경순 2012.07.30 1453
773 전교인 수련회 공지사항 1 불꽃희망 2012.07.24 1689
772 헌신예배 주보표지글(가안) 1 file 형탁 2012.07.23 2094
771 샘터 8월12일 헌신예배준비 1 형탁 2012.07.23 1357
770 2012 전교인 수련회~ 3 file 불꽃희망 2012.07.21 1555
769 무서운 녀석들??? file 고성기 2012.07.19 1526
768 수련회.... 3 경순 2012.07.19 1465
767 수련회홍보부탁드립니다 3 경순 2012.07.19 1368
766 이런저런 1 한산석 2012.07.15 1254
765 옥상이 부산하다. 6 file 고성기 2012.07.11 1499
» 수술대 아래서 1 고성기 2012.07.08 1440
763 최병준 교우가 무릎을 다쳤습니다 4 형탁 2012.07.03 1603
762 흙이니 흙으로 돌아가라 file 고성기 2012.07.03 2118
Board Pagination ‹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61 Next ›
/ 61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