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06.16 17:55

나의 보물

조회 수 1210 추천 수 0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수정 삭제
오랜만에 모아두었던 편지를 꺼내 보았습니다.
1887년 조지송 목사님께서 보내주신 글입니다.
나의 보물중 하나이지요.

송효순 귀하

선봉에 서지는 못했을 망정
꼴찌에서나마 보람을 찾으며 일해온
이십여년의 세월을 과거로 접어 둔 채
아픈 나날을 자연과 함께 살아가는
이 사람을 기억해 주시니 고맙습니다.
보내주신 따뜻한 정 가슴에 간직하고
부족한 시 한줄을 적어보냅니다.

새벽

어두움이 먹물처럼 드리운 밤
새벽을 보며 이 밤을 걷는다.

천년을 두고 기다려도
기다림은 오지 않는 것
오히려 너와 내가 기다림에로 가자

한 알의 씨앗을 심고
백배의 열매를 거두는 농부의 땀으로
새벽을 보며 이 밤을 걷는다.

1986년 가을 밤
옥화리에서
  • ?
    한산석 2012.06.16 23:20
    나의 보물은 뭐가 있을까 곰곰히 생각해봅니다.

    보물이라면 아무래도 우리 눈에 흔하게 볼 수 있는 것은 아닌 것 같습니다. 아련하게, 책갈피에 꽃아둔 나뭇잎처럼,
    여러번 이사를 해도, 제일 먼저 챙겨 두고 싶은 것.
    근데, 내 집을 아무리 둘러 보아도 딱히 소중한 게 보이질 않습니다.
    그래서, 정했습니다. 강아지 두 마리
    아무리 맘을 모질게 먹어도 요 두놈은 제일 먼저 챙겨야 할 것 같습니다.
  • ?
    고성기 2012.06.22 17:36
    작은 생명을 소중 하게 여기고 함께 살아가려는
    마음과 같은 보물은 없는 듯 합니다. ^^


Title
  1. 송연옥 집사님 소천하셨습니다

    Date2012.06.23 By형탁 Views1652
    Read More
  2. 버스 커버스 '여수 밤 바다'

    Date2012.06.22 By고성기 Views1359
    Read More
  3. 나의 보물

    Date2012.06.16 By송효순 Views1210
    Read More
  4. 아이들이 미래

    Date2012.06.13 By고성기 Views1256
    Read More
  5. 청소년평화리더십캠프

    Date2012.06.09 By파란바람 Views2060
    Read More
  6. 대학생평화리더십캠프

    Date2012.06.09 By파란바람 Views1533
    Read More
  7. 소통 한다는 것

    Date2012.06.08 By고성기 Views1241
    Read More
  8. 공생

    Date2012.06.04 By고성기 Views1203
    Read More
  9. 조개의 느림을 배우고싶다.

    Date2012.05.27 By고성기 Views1589
    Read More
  10. 사랑의 기운을 보냅시다.

    Date2012.05.24 By고성기 Views1324
    Read More
  11. 5.18 광주의 소리

    Date2012.05.18 By고성기 Views1393
    Read More
  12. 햇살보금자리 아저씨들 화이팅

    Date2012.05.10 By고성기 Views2050
    Read More
  13. 강원도 횡성에 있는 김병선 님의 아버님관련 글이 오마이뉴스에 올라왔어요

    Date2012.05.08 By형탁 Views1427
    Read More
  14. <통일윷놀이세트>신청하세요.

    Date2012.04.30 By파란바람 Views2250
    Read More
  15. 우선 그놈의 사진을 떼어서 밑씻개로 하자

    Date2012.04.15 By한산석 Views1414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 61 Next ›
/ 61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