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02.15 00:04

기도

조회 수 1990 추천 수 0 댓글 1
Atachment
첨부파일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두 손과 두 발을 하나로 모으고

등이 휘는 삶의 무게를

온 몸으로 받아들이면서

간절하게

그저 흐르는 시간이 아니라

흐르는 강물에 떨어지는 물방울이래도

가파른 언덕길

폐지 가득 실은 리어카

뒤에 조그만 몸집의 할머니

오늘 밤 나의 기도가

할머니의 힘듬을 조금이라도 덜어줄 수 있다면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E Login